7월, 2022의 게시물 표시

두 언약 1

  Holy Life 22-7.29 본문 : 갈라디아서 4:21-27 절   제목 : 두 언약 1   21 내게 말하라 율법 아래에 있고자 하는 자들아 율법을 듣지 못하였느냐 22 기록된 바 아브라함에게 두 아들이 있으니 하나는 여종에게서 , 하나는 자유 있는 여자에게서 났다 하였으며 23 여종에게서는 육체를 따라 났고 자유 있는 여자에게서는 약속으로 말미암았느니라 24 이것은 비유니 이 여자들은 두 언약이라 하나는 시내 산으로부터 종을 낳은 자니 곧 하갈이라 25 이 하갈은 아라비아에 있는 시내 산으로서 지금 있는 예루살렘과 같은 곳이니 그가 그 자녀들과 더불어 종 노릇 하고 26 오직 위에 있는 예루살렘은 자유자니 곧 우리 어머니라 27 기록된 바 잉태하지 못한 자여 즐거워하라 산고를 모르는 자여 소리 질러 외치라 이는 홀로 사는 자의 자녀가 남편 있는 자의 자녀보다 많음이라 하였으니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 오늘 본문말씀 속에서 우리는 율법에 속한 자와 은혜에 속한 자의 의미를 구분할 수 있어야 합니다 . 사도바울은 은혜와 율법의 관계를 명확하게 설명하기 위해서 ... 오늘 본문말씀 속에서 구약의 아브라함의 이야기 를 비유로 들고 있습니다 . 아브라함의 가정에 있었던 사건 하나 하나가 오늘 은혜아래서 신앙생활 하고 있는 우리들에게는 믿음과 구원이라는 차원에서 새로운 의미를 주고 있기 때문입니다 . 사도바울은 두 사람을 대조하면서 율법과 은혜의 관계를 말하고 있습니다 . 두 사람은 바로 이삭 과 이스마엘 입니다 . 이삭은 은혜의 대표자 요 이스마엘은 율법의 대표자 입니다 . 이것을 이해하기 위해서 먼저 우리는 아브라함의 가정에 있었던 일을 살펴볼 필요가 있습니다 . 여러분 ! 하나님께서 갈대아 우르에 거주했던 아브라함을 부르셨습니다 . 갈대아 우르는 온통 우상을 섬기는 곳입니다 . 아브라함의 집도 우상을 섬겼습니다 . 아버지가 우상을 만드는 일을 했기 때문입니다 . 우상 섬기는 마을 , 우상 섬기는 집에 살았지만 아브라함은 하나님을 믿었습니다 . 하나

사랑으로 2

  Holy Life 22-7.28 본문 : 갈라디아서 4:14-20 절   제목 : 사랑으로 2   14 너희를 시험하는 것이 내 육체에 있으되 이것을 너희가 업신여기지도 아니하며 버리지도 아니하고 오직 나를 하나님의 천사와 같이 또는 그리스도 예수와 같이 영접하였도다 15 너희의 복이 지금 어디 있느냐 내가 너희에게 증언하노니 너희가 할 수만 있었더라면 너희의 눈이라도 빼어 나에게 주었으리라 16 그런즉 내가 너희에게 참된 말을 하므로 원수가 되었느냐 17 그들이 너희에게 대하여 열심 내는 것은 좋은 뜻이 아니요 오직 너희를 이간시켜 너희로 그들에게 대하여 열심을 내게 하려 함이라 18 좋은 일에 대하여 열심으로 사모함을 받음은 내가 너희를 대하였을 때뿐 아니라 언제든지 좋으니라 19 나의 자녀들아 너희 속에 그리스도의 형상을 이루기까지 다시 너희를 위하여 해산하는 수고를 하노니 20 내가 이제라도 너희와 함께 있어 내 언성을 높이려 함은 너희에 대하여 의혹이 있음이라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 사도바울은 어제 말씀 속에서 진정 주님의 사랑으로 성도들을 대하고 있음을 잘 알 수 있었습니다 . 그런데 이어서 오늘 말씀에서는 3. 3 번째로 사도바울은 더욱 의미심장한 고백을 하고 있습니다 . 14 절 “ 너희를 시험하는 것이 내 육체에 있으되 이것을 너희가 업신여기지도 아니하며 버리지도 아니하고 오직 나를 하나님의 천사와 같이 또는 그리스도 예수와 같이 영접하였도다 ” 라고 말씀하고 있습니다 . 이것을 무엇을 말씀하고 있습니까 ? 사도바울이 갈라디아 교회 성도들을 사랑하기에 자신의 모든 것을 포기하고 너희와 같이 된 것처럼 ... 성도들 역시 사도바울을 진심으로 사랑하고 있었기에 ... 바울의 몸속에 있는 연약함으로 인해서 시험받지도 않고 ... 업신여기지도 않고 오히려 더욱 하나님의 천사처럼 ... 예수님처럼 생각하고 영접했다는 사실입니다 . 거기에다 한 술 더 떠서 ... 15 절 말씀에 ... “ 너희가 할 수 만 있었더라면 너희의 눈이라도 빼어 나에게